Housing G, Busan

Click Images to Slide Show

Housing G, Busan |부산 광안동 다세대 주택

노후주거지의 일원이 되기 위한 소극적 시도: 분절된 볼륨과 그레이스케일

다세대주택 설계에 있어, 부동산 가치에 건축적 가치가 함몰되지 않게 하는 컨트롤타워가 되는 것이 건축가의 사회적 역할일 것이다. 광안동 다세대주택은 미와 기능, 비용과 디자인의 복잡한 이해관계 속에서 최적의 대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였고, 특히 노후 주택가에 새로이 자리하는 주거용 건축물로서의 자격과 역할에 대한 고민을 거듭한 결과물이다.

한국전쟁 이후, 부산은 물리적 파괴를 겪지 않았지만 이 땅의 모든 피난민들을 수용하는 과정에서 불안정한 도시계획을 통해 개발될 수 밖에 없었다. 아직도 수많은 대지들이 맹지로 남아 있음은 이러한 역사의 증거이기도 하다. 이를 증명하듯, 본 프로젝트의 대지 역시 야트막한 경사지에 무분별하게 지어진 주택들 틈에 자리하고 있었다. 

제한된 비용과 그리 밝지 않은 주변환경, 우리는 화려하지 않으면서도 조금 다른 형식을 찾고자 하였다. 그 과정에서 대부분의 주변 건물들이 대지의 형태를 그대로 본딴 단일 볼륨으로 계획되어 있어 가로공간의 지루함을 유발한다는 사실을 발견하였다. 이에 최대한의 면적을 확보하면서도 다양한 볼륨감을 가질 수 있는 세대 배치를 제안하였고, 그 결과 크게 3개의 덩어리감을 가지는 볼륨 계획을 제안할 수 있었다.

볼륨계획을 통해 모퉁이 땅에 들어설 양감을 만들어 냈다면, 색채와 설비계획은 단정하고 담담한 이웃 건물이 되기 위한 고민을 통해 이루어졌다. 외벽은 밝은 회색빛의 외단열시스템, 그리고 검정색 창호와 난간으로 분절된 볼륨을 차분히 보완하게 하였다. 또한 흔히 주택가에서 건물의 외벽을 어지럽히는 실외기와 보일러 연통, 가스배관 등을 건축물 후면으로 집중시킴으로서 단정한 면으로 정리될 수 있게 계획하였다.



Architect : H2L
Location : Busan, Korea
Client : Centium Corporation
Photography : Yoon, Dong Kyu

Project : 2016.08 - 2016.11
Built : 2017.05
Type : Residential
Site Area : 341.00㎡
Site Coverage Area : 190.40㎡
Total Floor Area : 885.27㎡
Floor : B1F-5F
Structure : Reinforced Concrete
Finish : External Insulation System